373호 광야에서 보는 사순절

광야는 참 특별한 장소이다. 모세가 40년 동안 미디안 광야에서 훈련받고, 이스라엘 백성들을 해방시켰다. 해방된 이스라엘 백성들이 40년 동안 광야에서 훈련을 거쳤다. 예수님도 이 땅에 오셔서 40일을 유대 광야에서 기도하시며, 공생애를 준비하셨다. 광야는 아무것도 의지할 것이 없다. 그곳에는 세상에서 말하는 지연, 학연, 명예, 지식, 물질 모든 것이 힘을 발휘할 수 없는...

Continue reading

373호 사순절의 기도

- 윌리엄 바클레이 - 사랑하는 주 예수님 사순절입니다. 특별한 방식으로 주님과 함께 있는 시간입니다. 기도하는 시간이요, 금식하는 시간이요, 그리하여 예루살렘으로, 골고다로, 죽음을 이긴 최후 승리의 자리로, 주님을 따라 주님의 길로 가는 시간입니다. 저는 아직도 마음이 나뉘어 있습니다. 진심으로 주님을 따르고 싶으면서도, 저 자신의 욕망을 따르고 싶은 마음도 있습니다. 명성과 성공과...

Continue reading

326호 사순절에

주님. 상하신 머리와 찢기신 몸을 바라 봅니다. 갈보리 십자가 위에서 주님께 창을 던지는 저희를 위해 기도해 주셨습니다. ‘저희들이 하는 일을 알지 못하오니 용서해 주옵소서.’ 사랑으로 미움을 이기시고, 십자가의 고난으로 죄와 형벌을 다 용서하시고 “다 이루었다”고 말씀 하셨습니다. 세상은 아직도 미움과 불신의 한 복판에 있습니다. 구레네 시몬이 십자가를 지듯, 조건 없이...

Continue reading

298호 사순절의 묵상

부모가 자식을 진정으로 사랑하고 있는가를 알기 위해서는 자식을 위해서 고난을 받을 수 있는가를 물어보면 알 수 있다. 자식이 부모를 진정으로 사랑하고 있는가를 알기 위해서는 부모를 위해서 고난을 받을 수 있는가를 살펴보면 알 수 있다. 사순절은 예수님이 나를 위해 십자가의 고난을 받으신 일을 깊이 깊이 묵상 하면서, 그 고난이 나를 향한 주님의 사랑임을 고백하며 나아가는...

Continue reading

272호 사순절 첫 주일을 맞으면서

한 어린이가 파도에 휩쓸려 바다에 빠졌다. 한 남자가 바다에 빠져 허우적거리는 아이를 보고 자신 의 목숨을 걸고 뛰어들었다. 강한 바람이 불고 높은 파도 때문에 어린아이에게 다가 가기가 쉽지 않았지만 포기하지 않고 필사적으로 헤엄 을 쳐서 아이를 구했다. 긴급히 병원으로 이송한 후 병원에서 깨어난 아이가 자 기를 구해준 남자에게 말했다. “아저씨,...

Continue reading

252호 사순절의 마음

기도 우리가 살아 보면 슬픈 일들이 너무 많다. 우리가 살다 보면 아픈 일들이 너무 많다. 눈물 젖은 기도로 밤을 새워도 못 다한 사연들이 가슴을 저밀게 한다. 못 박히신 손과 발, 창에 찔린 옆구리, 십자가의 모진 고통의 상처들을 주님은 이겨내셨건만 우리의 연약한 육신이, 어찌 이런 고통을 감당할 수 있으랴 자꾸만 마음...

Continue reading